> 증권·금융 > 카드

하나카드, NICE와 빅데이터 기반 공동사업 추진 업무협약

  • 기사입력 : 2020년10월15일 16:11
  • 최종수정 : 2020년10월15일 16:1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규희 기자 = 하나카드는 NICE평가정보와 빅데이터 기반 공동사업 추진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14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서울=뉴스핌] 김규희 기자 = 14일 서울 중구 하나카드 본사에서 진행된 '빅데이터 기반 공동사업 추진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장경훈 하나카드 사장(사진 왼쪽), 신희부 NICE평가정보 대표이사(사진 오른쪽)가 기념 촬영을 하고있다. [사진=하나카드 제공] 2020.10.15 Q2kim@newspim.com

하나카드는 4차 산업혁명 및 '데이터 3법' 개정 등에 대비해 내부적으로는 지난 2018년 10월 데이터전략부를 신설해 빅데이터 관련 역량을 지속적으로 축적해 왔으며 외부적으로는 공신력 있는 외부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새로운 신규사업을 전개하고자 노력해왔다.

이러한 노력의 결과로 하나카드는 NICE평가정보와 이번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마이데이터 서비스, 기업신용평가, 데이터 유통 등 빅데이터 관련 폭넓은 분야의 사업 및 서비스를 손님에게 제공할 수 있는 초석을 다지게 되었다.

정성민 하나카드 디지털사업본부장은 "하나카드와 NICE평가정보는 양질의 빅데이터를 공유하고 다양한 분석기법을 통해 손님 눈 높이에 맞는 서비스를 개발할 수 있게 되었다"라며 "내년 8월에 런칭할 API 방식의 마이데이터 사업을 통해 차별화된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q2ki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