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국내스포츠

중국 e스포츠 산업 규모 23조원 돌파... 올해만 17조 지출

  • 기사입력 : 2020년10월14일 06:48
  • 최종수정 : 2020년10월14일 06:4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올해 중국 e스포츠 산업 규모가 '23조원'을 돌파한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 이상헌 국회의원(울산 북구)은 한국콘텐츠진흥원 심천지사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통해 매년 성장하고 있는 중국 e스포츠 시장 현황 데이터를 공개했다.

e스포츠 게임 대회 모습. [사진= 뉴스핌 DB]

최근 5년간 중국 e스포츠산업 시장 규모를 살펴보면, 2016년 7조 3770억원, 2017년 12조 1120억원, 2018년 16조 1420억원, 2019년 19조4000억원, 2020년 현재 23조2246억원을 기록하고 있으며, 이 상승세는 계속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2016년부터 현재까지 중국 e스포츠 산업 규모의 세부 시장 점유율 변화 추이를 살펴보면 PC 이스포츠 게임 시장은 점차 감소하고 있고, 모바일 e스포츠 게임 시장과 e스포츠 산업 체인 시장이 매년 증가 추세인 것이 확인됐다.

연도별로 보면 2016년 산업 체인 9.9%, 모바일 26.1%, PC 64.0%, 2017년 산업 체인 14.4%, 모바일 42.9%, PC 42.7%, 2018년 산업 체인 18.9%, 모바일 48.6%, PC 32.5%, 2019년 산업 체인 23.6%, 모바일 47.9%, PC 28.5%, 2020년 산업 체인 27.8%, 모바일 46.6%, PC 25.6% 인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기준, 중국 e스포츠 산업 규모의 세부 시장을 살펴보면, PC 게임엔 중국 이용자들이 약 6조원을 지출한 것으로 나타났다. 모바일 게임에는 약 10조 8304억원을 쓴 것으로 드러났다. e스포츠 산업 체인 시장은 대회 입장권, 파생상품 판매 수익, 광고 협찬 수익, 라이브방송 플랫폼 등을 말하는데, 중국은 여기에서 6조 4365억원을 벌어들였다.

이상헌 의원은 "중국은 게임과 e스포츠를 두고 정반대 정책을 펼치고 있다. 일반 게임을 대상으로는 강력하게 규제하는 반면, e스포츠 산업은 체계적으로 집중 육성하고 있다. 앞으로도 이런 추세가 지속될 전망이다. 따라서 중국 e스포츠 산업 시장도 계속 성장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견해를 밝혔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