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특파원

니콜라 CFO "GM, 보쉬 제휴관계 지속"

브래디 CFO "그들의 철처한 실사 믿는다"

  • 기사입력 : 2020년09월23일 05:47
  • 최종수정 : 2020년09월23일 06:4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실리콘밸리=뉴스핌]김나래 특파원= 킴 브래디 니콜라 최고채무책임자(CFO)는 트레버 밀턴 창업자가 회사를 떠났지만 니콜라에 대한 협력사들의 지지는 변함이 없다고 강조했다.

22일(현지시간)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킴 브래디 CFO는 에버스코어ISI가 주최한 화상 컨퍼런스에서 투자자들에게 이같이 말했다.

니콜라 트럭 [사진=로이터 뉴스핌]

브래디 CFO는 "우리 파트너들이 실행한 실사 결과를 매우 확신하며 제휴사들도 100% 우리를 지지하고 후원한다"며 "보쉬와 GM이 니콜라 실사를 믿기 힘들 정도로 철저하게 평가하기 위해 엔지니어 군대(army of engineers)를 보냈었다"고 강조했다.

밀톤 사임으로 전날 19% 폭락했던 니콜라는 이날 장중 5%까지 올랐다가 이날 CFO의 발표로 3.37% 상승하며 마감했다.

앞서, 힌덴버그는 밀턴과 니콜라가 실제로  대단한 기술이라도 갖고 있는 것처럼 꾸며 사기 행각을 벌이며 대형 자동차 업체들을 끌어들이고 있다고 주장했다. 힌덴버그는 21일에도 GM에 니콜라와 협력을 재고하라고 촉구한바 있다.

ticktock0326@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