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포토 > 사회

미리 성묘행렬

  • 기사입력 : 2020년09월20일 14:35
  • 최종수정 : 2020년09월20일 14:3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인천=뉴스핌] 김학선 기자 = 추석을 10여 일 앞둔 20일 전국 최대 규모의 장사시설 중 하나인 인천시 부평구 인천가족공원이 이른 성묘객들의 차량으로 붐비고 있다. 인천가족공원은 코로나19 확산을 차단하고 성묘객들의 안전을 위해 추석 연휴인 오는 30일부터 다음 달 4일까지 화장장을 제외한 공원 내 모든 시설을 임시 폐쇄한다. 또한,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 접수를 하면 고인의 사진이나 봉인함을 찍어 사이버 차례상에 올려주는 서비스도 시행한다. 2020.09.20 yooks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