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국 > 경제일반

[중국 핫!이슈] 쇼트클립 앱 콰이서우 홍콩 상장, 추석 특수 '월병' 매출 급증, 부동산 가격 상승 속 선전시 '최고가'

  • 기사입력 : 2020년09월18일 10:50
  • 최종수정 : 2020년09월18일 10:5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배상희 기자 = 바이두, 소후닷컴 등 중국 대형 인터넷 포탈과 웨이보, 위챗 등 주요 SNS에 등장한 인기 검색어 및 신조어를 통해 이번 한 주(9월 14일~9월 18일) 동안 14억 명 중국인들 사이에 화제를 불러일으킨 이슈들을 짚어본다.

[사진 = 바이두] 쇼트클립(짧은 동영상) 공유 애플리케이션 콰이서우(快手)가 빠르면 연내 홍콩증시에서 기업공개(IPO)를 추진해 최대 50억 달러의 자금을 조달할 예정이다.

◆ 콰이서우 빠르면 연내 홍콩 IPO 추진, 기업가치 58조 예상

중국에서 최근 몇 년새 급성장한 쇼트클립(짧은 동영상) 공유 애플리케이션 콰이서우(快手)가 홍콩 증시 상장을 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지면서 시장의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17일 텅쉰왕(騰訊網)에 따르면 콰이서우는 홍콩증시에서 기업공개(IPO)를 추진해 최대 50억 달러(약 5조8400억원)의 자금을 조달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현지 매체들에 따르면 상장 일자는 빠르면 올해 말 또는 내년 1월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소식통에 따르면 뱅크 오브 아메리카(BOA), 차이나르네상스(華興資本), 모건 스탠리 등이 콰이서우의 IPO를 주관하며, 빠르면 올해 10월말까지 IPO 신청서를 제출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매체들은 콰이서우가 상장을 완료할 경우 기업가치는 500억 달러(약 58조3550억원)를 넘어설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현재까지 총 10차례의 자금조달을 통해 43억7000만 달러를 모집했다. 지난해 12월까지 텐센트(騰訊), 윈펑캐피털(雲鋒基金), 테마섹홀딩스(淡馬錫), 세콰이어캐피털(紅杉資本) 등이 30억 달러를 투자했으며, 투자 후 기업가치는 286억 달러로 높아졌다.

2011년 3월 베이징콰이서우테크(北京快手科技有限公司)가 출시한 콰이서우(구 GIF콰이서우)는 이용자를 빠르게 늘리며 중국을 대표하는 동영상 공유 앱으로 성장했다.

지난 2015년 6월 기준 콰이서우 앱(APP)의 안드로이드와 iOS 이용자는 1억명을 돌파했고, 2016년 4월에는 3억명을 돌파했다. 올해 6월까지 콰이서우 앱의 월간 액티브 유저(MAU)는 4억3000만명을 넘어선 상태다. 다만, 경쟁 서비스업체인 바이트댄스 산하 더우인(抖音)의 5억명에는 못 미치는 수치다.

[스자좡 신화사 = 뉴스핌 특약] 중국 스자좡(石家莊) 소재의 한 월병 제조 업체에서 직원들이 수작업으로 월병을 제조하고 있다.

◆ 추석 특수 맞은 '월병 시장', 판매량 125% 급증

중국 대표 명절인 중추절(中秋節, 중국 추석)을 앞두고 월병(月餠) 시장이 특수를 누리고 있다. 월병은 중국 중추절을 대표하는 음식으로 한국인이 추석 명절 송편을 먹는다면, 중국인들은 월병을 먹는다.

중추절과 국경절(國慶長)의 양대 명절이 겹치면서 올해는 1일~8일까지의 장기 연휴가 예상되는 가운데, 이것이 소비심리를 더욱 자극하는 요인이 된 것으로 풀이된다. 특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속에 온라인을 통한 판매량이 눈에 띄게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17일 CCTV재경(央視財經)에 따르면 중국 대표 전자상거래 플랫폼인 징둥(京東)에서 9월 15일까지 판매된 월병 수량은 전년동기대비 125% 늘어났다. 특히, 인지도 높은 브랜드의 제품 판매량이 눈에 띄게 증가했다.

징둥 소매판매 식품부 왕샤오쥔(王曉軍) 책임자는 "메이신(美心), 광저우주자(廣州酒家) 등 주요 브랜드의 제품 판매량이 전년동기대비 배 이상 늘었다"면서 "특히, 베이징 전통브랜드인 다오샹춘(稻香村)과 상하이 샹화러우(杏花樓)의 판매량은 2.5배 늘었다"고 전했다.

오프라인에서의 판매량 증가율은 온라인에 비해서는 낮은 편이나, 판매량 규모 면에서는 지난해와 비교해서 소폭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중국에서 월병을 생산하는 업체인 선전둬둔식품유한공사(深圳多頓食品有限公司) 관계자는 "올해 월병 판매액은 전년대비 30% 늘었다"고 전했다.

아이미디어 리서치(iiMedia Research·艾媒咨詢)에 따르면 지난해 중국 월병 판매량은 13억8000만 개에, 판매액은 전년동기대비 7.9% 늘어난 196억7000만 위안에 달했다. 최근 몇 년간 스타벅스와 피자헛, KFC 등 글로벌 프랜차이즈 업체들도 월병 시장으로 속속 진출하면서 시장 경쟁 또한 치열해지고 있다.

[사진 신화사 = 뉴스핌 특약] 14일 중국 국가통계국에 따르면 전국 70개 중대형 도시의 8월 부동산 가격이 전반적으로 상승한 가운데, 8월 신규주택 가격이 전달 대비 상승한 도시는 59곳이었다.

◆ 중국 부동산 가격 상승세, 선전 집값 가장 비싸  

중국 경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의 충격에서 빠르게 회복되면서, 부동산 시장도 점차 활기를 되찾아가는 모습이다.

14일 중국 국가통계국에 따르면 전국 70개 중대형 도시의 8월 부동산 가격이 전반적으로 상승한 가운데, 같은 기간 신규주택 가격이 전달 대비 상승한 도시는 59곳이었다. 1선, 2선, 3선도시의 신규주택 가격은 각각 전달 대비 각각 0.6%, 0.6%, 1.0%씩 올랐다. 8월 기존주택 가격이 전달 대비 상승한 도시는 47곳으로 집계됐다.

도시별로는 선전(深圳)시의 부동산 가격이 전국에서 가장 높았다. 평균판매가격은 1평방미터(㎡) 당 7만5249위안에 달했다. 이어 베이징(北京), 상하이(上海), 샤먼(廈門), 광저우(廣州)가 각각 1평방미터 당 6만2514위안, 5만8232위안, 4만8285위안, 3만7261위안으로 전국에서 부동산 가격이 가장 높은 5대 도시에 포함됐다. 이 중 샤먼을 제외하고는 모두 1선 도시였다.

선전시는 부동산 판매가격뿐 아니라, 가격 상승률 측면에서도 전국 도시 중 가장 높았다. 올해 초 대비 선전시의 부동산 판매가격은 16.87% 올랐다. 반면, 베이징의 부동산 판매가격은 올해 초 대비 4.41% 떨어졌다.

이와는 반대로 부동산 평균판매가격이 가장 낮은 도시는 헤이룽장(黑龍江)성 허강(鶴崗)시로, 판매가격은 1평방미터 당 2355위안인 것으로 조사됐다. 예산이 10만위안이라고 가정할 때, 허강시에서는 40평방미터 정도 규모의 집을 구매할 수 있다는 의미다.

헝다연구원(恒大研究院)은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지역경제 불황과 함께 다른 도시로 거주지를 옮기는 인구가 늘어난 것이 일부 도시 부동산 가격 하락의 주된 요인"이라고 평했다. 

pxx17@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