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글로벌정치

[종합] "바이트댄스, 틱톡 인수 업체로 오라클 선정"...마이크로소프트 거부

  • 기사입력 : 2020년09월14일 09:18
  • 최종수정 : 2020년09월14일 10:0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홍규 기자 = 중국 동영상 공유 애플리케이션(앱) 틱톡의 미국 사업부 인수 업체로 오라클이 선정됐다고 로이터통신이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날 통신은 틱톡 모회사인 바이트댄스가 틱톡 미국 사업부 인수자로 오라클이 이끄는 컨소시엄을 선택했다고 소식통을 인용해 전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바이트댄스로부터 인수 제안 거부 의사를 통보받았다고 밝혔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성명을 내고 "우리의 제안이 국가 안보를 지키면서도 틱톡 사용자들에게 좋은 것이었다고 자신했다"고 했다.

바이트댄스는 지난달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틱톡의 미국 사업부를 매각하지 않으면 틱톡의 미국 내 사용을 금지하겠다고 밝힌 이후 매각 협상을 벌여왔다.

틱톡과 미국 성조기 [사진= 로이터 뉴스핌]

 

bernard020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