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제약·바이오

복지부, 공공의료분야 근무할 공중보건장학생 추가 선발

  • 기사입력 : 2020년09월14일 12:00
  • 최종수정 : 2020년09월14일 12: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승원 기자 =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공공의료에 사명감을 갖고 일하고자 하는 공중보건장학생을 오는 15일부터 추가 선발한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2019년부터 시행된 공중보건장학제도는 2020년 상반기까지 총 12명의 장학생을 선발해 10명의 장학생에게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다. 

정부세종청사 보건복지부 전경 [사진=보건복지부]


2020년 하반기에 추가 선발할 장학생은 10명으로 선발된 장학생들에게는 한 학기 장학금 1020만원을 지급할 예정이다.

공중보건장학생은 전국에 재학 중인 의과대학생 및 의학전문대학원생이면 누구나 신청가능하며, 신청 기간은 15일부터 오는 29일까지로 지원 가능한 광역자치단체는 경기, 인천, 강원, 충북, 충남, 전북, 전남 7개 지역이다.

공중보건장학생으로 선발되고자 하는 학생이 ▲공중보건장학생 지원서 ▲학업계획서(포트폴리오)를 학교 행정실로 제출하면, 의과대학장 및 의학전문대학원장 등의 추천을 거쳐 선발위원회의 서류심사 및 면접 등을 통해 장학생으로 최종 선발된다.

장학생은 졸업 후 장학금을 지원받은 기간(최소 2년~최대 5년)만큼 지역 공공보건의료기관 의무근무를 조건으로 장학금을 지원받는다.

선발된 장학생들을 대상으로는 방학 기간을 이용해 공공의료분야에 대한 이해를 높일 수 있는 교육과 선배들과의 대화, 지도(멘토링)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장학생 선발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보건복지부 공공의료과(044-202-2539)와 국립중앙의료원 공공보건의료지원센터(02-6362-3733)를 통해 안내받을 수 있다.

윤태호 복지부 공공보건정책관은 "코로나19 확산을 겪으며 우리 사회는 공공의료에 대한 중요성과 필요성을 다시 한번 절감하게 됐다"며 "정부도 우수한 공공의료 인력 유치와 양성을 위해 장학금 지원과 함께 공공의료 교육 프로그램 제공 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origi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