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해외스포츠

류현진, MLB 시즌 4승이자 홈 첫승... 평균자책점 3.00

  • 기사입력 : 2020년09월14일 08:49
  • 최종수정 : 2020년09월14일 08:4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류현진이 시즌 4승이자 홈 첫승을 달성했다.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류현진(33)은 14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샬렌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MLB) 뉴욕 메츠와 홈 경기에 선발 등판, 사사구 없이 6이닝 8피안타 7탈삼진 1실점을 기록했다.

류현진이 메츠를 상대로 홈 첫승이자 시즌4승을 이뤘다. [사진= 로이터 뉴스핌]

시즌 10번째 등판에서 5번째 퀄리티스타트(6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를 달성한 류현진의 호투에 힘입은 토론토는 7대3으로 승리했다.

경기 초반엔 메이저리그 전체 타율 1위인 메츠 타자들에게 고전, 4회까지 매 이닝 출루를 허용했다. 하지만 특유의 위기 관리 능력으로 실점 하나만을 허용, 베테랑으로서의 면모를 보였다.

1회 2사 1·2루 상황에선 도미닉 스미스에게 중전 적시타를 허용해 1실점했다. 하지만 이후 류현진은 2회 2사 2루에서 뜬공, 4회 1사 1·2루에서 연속 삼진, 5·6회는 삼자범퇴로 점수를 내주지 않았다.

홈첫승이자 시즌4승을 이룬 류현진의 시즌 평균자책점(ERA)은 3.19에서 3.00으로 낮아졌다.

생애 2번째 포스트시즌 등판도 가까워졌다.
류현진은 20일 필라델피아와 원정전, 26일 볼티모어와 홈경기 등판후 정규시즌을 마무리한다. 토론토는 26승(20패)으로 뉴욕 양키스 0.5경기차로 제치고 지구 2위를 유지했다.

2020 포스트시즌은 리그당 8팀, 총 16팀이 진출, 오는 30일부터 열린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