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증권

테라젠바이오, '맞춤의학 대가' 백순명 연세의생명연구원장 CTO 영입

  • 기사입력 : 2020년09월03일 10:20
  • 최종수정 : 2020년09월03일 10:3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황선중 기자 = 테라젠바이오는 맞춤의학의 대가 백순명 연세의생명연구원장(연세대 의생명과학부 및 종양내과 교수)을 연구소장 겸 R&D기술총괄(CTO)로 영입했다고 3일 밝혔다.

종양학 및 유전체 분야의 세계적 석학인 백순명 교수 영입으로 유전체 기반 암 백신 등 테라젠바이오의 전반적인 연구개발 수준과 속도가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백순명 연세의생명연구원장 [자료=테라젠바이오]

백 연구소장은 1981년 연세대 의대를 졸업하고, 미국에서 병리학 레지던트 과정을 수료했으며, 미국 국립암연구소(NCI) 종양내과 펠로우(전임의), 미국 조지타운대 의대 교수, 미국 국립유방암대장암임상연구협회(NSABP) 병리과장, 삼성암연구소 소장 등을 역임했다.

명 연구소장은 △유방암과 대장암 중심의 종양학 △인간 유전체 분석 및 중개 연구 △개인 맞춤 항암 치료 △임상 유전체 분석 및 질병 원인 변이 발견 등의 분야에서 세계적 권위를 보유하고 있다.

특히 'HER2' 유전자가 발현된 유방암 환자는 표준 항암제 치료 후에도 예후가 나쁘다는 사실을 밝혀내고, 문제 해결을 위해 현재 글로벌 블록버스터 의약품인 유방암 표적항암제 '허셉틴'의 초기 기전 정립과 임상 연구를 주도한 인물로 알려져 있다.

테라젠바이오는 백 연구소장을 중심으로 연구개발을 전개하고, 황태순 대표는 경영과 사업에 집중하면서 투자 유치 및 기업공개(IPO) 등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수 있게 됐다.

sunja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