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국내스포츠

[바둑] 신진서·박정환 등 7인의 태극전사, 응씨배 우승컵 사냥

8일부터 28강 스타트

  • 기사입력 : 2020년09월03일 06:31
  • 최종수정 : 2020년09월03일 06:5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신진서·박정환 9단 등 7명의 태극전사가 응씨배 우승컵 사냥에 나선다.

'바둑 올림픽' 응씨배 세계프로바둑선수권이 8일 28강을 시작으로 아홉 번째 대회에 돌입한다. 이번 대회는 코로나19의 대유행으로 각국 기원에 마련된 대국장에서 온라인 대국으로 펼쳐진다.

신진서 9단. [사진= 한국기원]
박정환 9단. [사진= 한국기원]

한국은 전기대회 준우승 박정환 9단을 비롯해 랭킹시드를 받은 신진서·신민준 9단, 국가대표 상비군 시드 변상일·김지석 9단과 국내선발전을 통과한 이동훈 9단, 안성준 8단이 출격한다. 3회 연속 출전 기회를 얻은 박정환 9단과 김지석 9단을 제외한 나머지 선수들은 이번 대회가 응씨배 첫 출전이다.

박정환 9단은 첫 출전한 7회 대회에서 판팅위 9단, 8회 대회에서 탕웨이싱 9단에게 우승컵을 내주며 두 대회 연속 준우승을 차지했다. 세 번째 도전에 나서는 박정환 9단이 이번 대회에서는 우승에 성공해 12년 만에 한국이 우승컵을 되찾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중국은 디펜딩챔피언 탕웨이싱 9단과 커제·양딩신·미위팅·판팅위·당이페이·구쯔하오·장웨이제·셰얼하오 9단, 셰커ㆍ자오천위 8단, 타오신란 7단 등 12명으로 가장 많은 선수가 출전한다. 일본은 이야마 유타·고노린·무라카와 다이스케·시바노 도라마루 9단, 쉬자위안·이치리키 료 8단 6명이, 대만은 린리샹 7단, 쉬하오홍 6단, 리웨이 4단 등 3명이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이 외에도 리리옌 초단이 북미대표로, 알리 자바린 2단이 유럽대표로 응씨배에 함께한다.

총 30명이 출전하는 이번대회는 전기대회 우승·준우승을 차지한 탕웨이싱·박정환 9단이 16강에 직행했으며 28명이 겨루는 1회전 대진은 7일 추첨식을 통해 결정된다.

28강을 마친 응씨배는 9일 16강, 11일 8강이 연이어 열리며 3번기로 벌어지는 준결승을 통해 결승 진출자를 가린다. 매번 5번기로 우승자를 결정했던 결승전은 이번 대회부터 3번기로 축소했다. 준결승 및 결승 일정은 미정이다.

그동안 응씨배에서 한국은 조훈현 9단이 초대 우승을 거둔데 이어 서봉수·유창혁·이창호·최철한 9단 등 5명이 우승을 차지했으며, 중국은 창하오·판팅위·탕웨이싱 9단 등 3명이 우승컵에 이름을 새겼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