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물류

박기훈 SM상선 대표, 사장 승진..최대 영업이익률 달성

코로나19로 해운시황 침체 속 경영능력 인정 받아

  • 기사입력 : 2020년08월27일 12:26
  • 최종수정 : 2020년08월27일 12:2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서영욱 기자 = SM상선은 박기훈 대표이사 부사장이 지난 18일부로 사장으로 승진했다고 27일 밝혔다.

박기훈 사장은 중앙고등학교, 성균관대학교와 미국 오하이오 대학교 경제학 석사를 졸업했다. 1991년 현대상선에 입사한 후 구주지역 본부장 등을 역임했으며, 지난해부터 SM상선의 대표이사를 맡아 회사를 이끌어 왔다.

[서울=뉴스핌] 서영욱 기자 = 박기훈 SM상선 대표이사 (제공=SM상선) 2020.08.27 syu@newspim.com

코로나19 사태로 불확실한 글로벌 해운 시황 속에서 탁월한 경영 능력과 리더십을 발휘해 SM상선이 출범 후 최대 실적을 달성한 공로를 세웠다.

SM상선은 지난 2분기 기준 매출액 2010억원, 영업이익 201억원, 영업이익률 약 10%를 달성했다. 창사 이래 최대 실적으로,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sy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