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SW

'신사업 강화' 포비스티앤씨, 김종훈 신임대표 선임

김 신임 대표, 회계·재무전문가 꼽혀
언택트 시장 확대에 따라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 제공 강화 계획

  • 기사입력 : 2020년08월19일 17:33
  • 최종수정 : 2020년08월19일 17:3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구윤모 기자 = 코스닥 상장사 포비스티앤씨는 김종훈 신임 대표이사를 선임한다고 19일 공시했다.

포비스티앤씨는 최근 비대면 IT 서비스 관련 신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새롭게 수장을 선임하며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 제공 등을 강화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했다.

[서울=뉴스핌] 구윤모 기자 = 김종훈 포비스티앤씨 대표이사 [사진=포비스티앤씨] 2020.08.19 iamkym@newspim.com

포비스티앤씨는 지난 6일 국내 연예인 매니지먼트 사업을 기반으로 한 엔터테인먼트 아이오케이 컴퍼니 인수를 결정하고 IT 솔루션 유통 전문 회사에서 벗어나 본격적인 비대면 IT 서비스 시작을 알렸다. 이에 클라우드 인프라∙서비스 개발 및 컨설팅, 인공지능(AI) 플랫폼 및 솔루션 개발 등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환경을 조성함과 동시에 독보적인 콘텐츠 서비스를 접목할 계획이다.

김 신임 대표는 올해 3월 말 포비스티앤씨 부사장, 자회사 디모아 대표이사에 이름을 올린 뒤 5개월 만에 포비스티앤씨를 이끌게 됐다.

김 신임 대표는 미국 공인회계사(AICPA)로서 삼일회계법인에서 회계감사, 컨설팅을 맡았다. 이후 PCA생명보험(현 미래에셋생명)에서 파이낸스팀을 거쳐 영업기획팀장을 역임하는 등 회계·재무 전문가로 평가받고 있다.

기존 이혁수 디모아 대표이사와의 공동대표 체제는 유지된다.

김 신임 대표는 "포비스티앤씨가 기존 영위해온 사업영역 안에서 최대한의 이익을 끌어내는 동시에 특화된 역량을 발휘할 수 있는 비즈니스 모델을 계획하고 있다"며 "올해 신성장 동력 사업 개발 및 확보, 클라우드 사업 안착 등을 목표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언택트(Untact∙비대면) 시장이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클라우드 기반의 서비스 솔루션을 제공해줄 수 있도록 비즈니스 방향성을 잡겠다"며 "최근 쌍방울 그룹과의 합류를 결정한 아이오케이 컴퍼니와의 더 큰 시너지를 위해 비즈니스 모델도 고도화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포비스티앤씨는 비대면 온라인 시험 감독 관련 특허, 온라인 학습 성취도 관리 시스템 특허 등을 출원하며 언택트 사업을 본격 확장해 나가고 있다. 

iamky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