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구·경북

예천서 만취한 40대 묻지마 폭행…60대 여성 전치 5주 상해

  • 기사입력 : 2020년08월04일 10:42
  • 최종수정 : 2020년08월04일 10:4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예천=뉴스핌] 이민 기자 = 경북 예천에서 만취한 40대 남성이 아파트 텃밭을 일구던 60대 여성을 무차별 폭행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예천경찰서 전경 [사진=뉴스핌DB] 2020.08.04 lm8008@newspim.com

4일 예천경찰서 등에 따르면 지난달 30일 오후 7시쯤 예천읍 대심리 한 아파트 내 텃밭에서 일하던 A (61.여)씨가 이곳을 지나던 B (40) 씨에게 텃밭 앞 빗물이 고인 도로를 비껴가라고 말하자 이에 격분한 B씨가 농작물을 발로 밟고 텃밭으로 들어가 A 씨의 머리채를 잡아 넘어뜨리고 발로 차며 주먹으로 때렸다.

경찰은 아파트 주민이 촬영한 3분 가량의 녹화 영상을 확인해 B 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경찰관계자는 "일행의 만류에도 B 씨가 폭행을 계속했다"며 "조금만 늦었어도 큰 변을 당할 수 있는 상황이었다"고 말했다.

B 씨는 지난달 31일 대구지방법원 상주지원에서 상해(전치 5주) 혐의로 구속됐다.

lm8008@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