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SW

해운대 하늘 위 움직이는 키네틱 미디어 아트 '스카이 웨이브'

HS애드, '부산 엑스 더 스카이' 미디어 구조물 설치

  • 기사입력 : 2020년07월29일 10:00
  • 최종수정 : 2020년07월29일 10: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강명연 기자 = LG계열 광고회사 HS애드는 '부산 엑스 더 스카이' 전망대에 디지털 미디어 구조물을 설치했다고 29일 밝혔다. '부산 엑스 더 스카이'는 국내에서 두 번째, 부산에서 가장 높은 전망대로 전망대 운영을 담당하는 '풀무원푸드앤컬처'의 의뢰로 구조물을 설치했다.

HS 관계자는 "LG의 최첨단 디지털 사이니지(상업용 디스플레이) 기술에 HS애드만의 디지털 콘텐츠 제작 역량 및 예술적 감각을 입힌 다양한 디지털 미디어 아트를 만나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HS애드가 '부산 엑스 더 스카이' 전망대에 설치한 디지털 미디어 구조물 '스카이 웨이브 [사진=HS애드]

이 달 문을 연 '부산 엑스 더 스카이'는 해운대 엘시티 랜드마크타워 98~100층에 들어선 전망대로, 부산의 새로운 상징물로 평가받고 있다.

가장 눈에 뛰는 디지털 미디어 아트는 전망대의 천장에 매달려 입체적으로 움직이는 키네틱 미디어 아트(움직이는 예술작품) 작품인 '스카이 웨이브'다. LG전자의 86인치 디지털 사이니지 30대를 이용해, 계단 모양으로 설치한 가로 4m, 세로 8m의 긴 가로형 구조물로, 부산의 멋진 풍경과 바다의 역동성을 담은 영상과 음향에 맞춰 상하좌우·직선·곡선 등 유기적으로 움직이는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초고속 전망대 엘리베이터 내부에는 세계에서 가장 얇은 초고화질 사이니지인 LG전자 65인치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사이니지로 미디어월을 조성, 열기구를 타고 대기권 너머의 세계로 순간 이동하거나 하늘에서 다시 심해로 이동하는 짜릿한 영상 체험을 제공한다.

LG전자 곡면 55인치 OLED 사이니지 24대로 파도의 형태를 형상화한 웰컴 미디어월에서는 부산의 다이나믹한 발전사를 일러스트 아트로 한 눈에 볼 수 있게 했다.

앞서 HS애드는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 국제가전박람회(IFA) 등 글로벌 최대 규모의 가전 전시회에 디지털 디스플레이를 활용한 미디어 아트를 선보인 바 있으며, 레드닷 등 권위있는 디자인상을 수상했다.

이번 디지털 미디어 아트를 총괄한 권창효 HS애드 AS 2사업부문 부문장(전무)은 "기존 전망대 공간이 보여주던 탁 트인 전망과 야경에 미디어아트를 결합해 다양한 즐거움과 새로운 체험을 제공하고자 했다"며 "고객에게 디지털 솔루션을 활용해 새로운 차원의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컨텐츠를 지속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unsaid@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