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문화

[영상] '다만악' 황정민, 요르단서 화상연결 "대사 없어 선택한 영화"

  • 기사입력 : 2020년07월28일 18:40
  • 최종수정 : 2020년07월28일 19:1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민경 기자 = 28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자리에는 홍원찬 감독을 비롯해 배우 이정재와 박정민이 참석했다. 신작 '교섭'으로 요르단 로케이션 촬영 중인 배우 황정민은 화상 인터뷰를 통해 자리를 대신했다.

황정민은 냉소적인 감정을 눈빛과 감정으로만 연기했어야 했는데 힘든 점은 없었는지에 대한 질문에 "대사가 없어서 이 작품을 선택했다. 처음에는 좋았는데 막상 해보니 생각보다 어렵더라"면서도 "근데 어쨌든 배우들은 대사 없는 거 좋아한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마지막 청부살인 미션 때문에 새로운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인남(황정민)과 그를 쫓는 무자비한 추격자 레이(이정재)의 처절한 추격과 사투를 그린 하드보일드 추격액션 영화로 오는 8월 5일 개봉한다.

min103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