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야구

[프로야구] 최형우, KBO리그 역대 10번째 '1000득점 1000타점' 달성 눈앞

  • 기사입력 : 2020년07월15일 11:28
  • 최종수정 : 2020년07월15일 11:2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KIA 최형우가 KBO리그 역대 10번째 '1000득점- 1000타점' 달성을 눈앞에 뒀다.

최형우는 14일 현재 997득점을 기록, 1000득점에 3득점을 남겨두고 있다. KIA 소속으로는 이종범, 김주찬에 이어 세 번째로 1000득점을 달성하게 된다. KBO 리그에서는 역대 18번째다.

대기록 달성을 눈앞에 둔 최형우. [사진= KIA 타이거즈]
[자료= KBO]

2008년 4월1일 잠실 LG와의 경기에서 데뷔 첫 득점을 만들어낸 최형우는(당시 삼성) 2014년 500득점을 달성한 이후 2018년까지 5년 연속 90득점 이상을 올리며 지난해 900득점에 도달했다.

특히 최형우는 1000득점-1000타점 달성을 눈앞에 두고 있다. 이미 2017시즌에 1000타점을 기록한 최형우는 1000득점 달성 시 KBO 리그 역대 10번째로 1000득점-1000타점을 모두 기록한 선수가 된다. 현역 선수 중에는 박용택(LG), 김태균(한화), 최정(SK)에 이어 4번째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