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연예

[영상] 'SF8' 유이 "최시원, 촬영장서 내 춤 받아준 유일한 배우"

  • 기사입력 : 2020년07월08일 19:47
  • 최종수정 : 2020년07월08일 19:4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안재용 기자 = 8일 오후 서울 용산구 용산CGV에서 영화, 드라마 크로스오버 프로젝트 웨이브 'SF8'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민규동 감독을 비롯해 노덕, 김의석, 안국진, 오기환, 이윤정, 장철수, 한가람 감독과 배우 이유영, 이연희, 예수정, 이시영, 이동휘, 김보라, 최성은, 하준, 장유상, 이다윗, 신은수, 유이, 최시원, 하니(안희연) 등이 참석했다.

'SF8-증강꽁깍지'에서 호흡을 맞춘 유이와 최시원은 이날 찰떡 호흡을 자랑했다.

유이는 최시원에 대해 "내가 현장에서 자주 춤을 많이 추는데, 혼자 많이 춘다. 매번 추면 상대 배우가 당황하는데 처음으로 같이 맞춰준 유일한 상대 배우"라고 밝혔다.

최시원은 유이에 대해 "예전부터 알던 사이라 현장 적응 속도에서 도움이 됐다"고 친분을 드러냈다.

'SF8'은 8명의 감독이 각각 한국판 오리지널 SF 앤솔러지 시리즈를 표방하며 근미래의 인공지능(AI),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로봇, 게임, 판타지, 호러, 초능력, 재난 등 다양한 소재의 작품으로 완성된 프로젝트다.

7월 10일 OTT 플랫폼 웨이브에 독점 선공개 되며, 8월 중 MBC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anp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