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베트남

베트남 빈그룹 "퀄컴과 협력해 첫 5G 스마트폰 생산"

  • 기사입력 : 2020년07월06일 11:32
  • 최종수정 : 2020년07월06일 11:3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최원진 기자= 베트남 최대 기업 빈그룹은 자회사 빈스마트가 미국 퀄컴과 협력해 첫 차세대 이동통신(5G) 스마트폰을 생산해냈다고 밝혔다.

6일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빈그룹은 이날 성명을 내고, 빈스마트의 첫 5G 스마트폰 모델명이 'V스마트 아리스(Aris) 5G'이며, '스냅드래곤 765' 5G 모듈과 퀀텀 보안칩을 탑재했다고 알렸다. 

6.39인치 수퍼 아몰레드(AMOLED)와 8기가바이트(GB) 램(RAM), 4000mAh 배터리 용량을 지원한다.

회사는 시장 출시일이나 생산량 등 구체적인 내용은 밝히지 않았다.

wonjc6@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