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전국 33개 추천 웰니스 관광지 할인캠페인

  • 기사입력 : 2020년07월01일 08:46
  • 최종수정 : 2020년07월01일 08:4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세혁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와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는 코로나19 사태에 지친 국민들에 힐링여행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전국 추천 웰니스 관광지 33개소에 대한 할인캠페인을 진행한다.

1일부터 오는 8월 31일까지 2개월간 펼쳐지는 이번 캠페인의 대상지는 동해무릉건강숲(강원 동해), 국립김천치유의숲(경북 김천) 등 밀집도가 낮은 자연숲 치유시설 8개소와 힐리언스 선마을(강원 홍천), 뮤지엄산 명상관(강원 원주), 깊은산속옹달샘 아침편지 명상치유센터(충북 충주) 등 대표 힐링명상시설 9개소, 티테라피(서울), 하늘호수(대구) 등 한방 분야 3개소를 포함한 33개다.

[사진=한국관광공사]

참여는 캠페인 홈페이지 또는 여행주간 홈페이지, 대한민국 구석구석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원하는 웰니스 시설의 쿠폰을 내려받아 현장에서 사용하면 최대 5만원 할인이 적용된다. 추천 웰니스 관광지별 할인 쿠폰 수량은 각각 다르며 총 6000명에게 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단, 쿠폰 사용은 현장 사용을 기준으로 하므로 방문 전 쿠폰 잔여수량을 확인해야 한다.

공사 의료웰니스팀 김정아 팀장은 "공사는 이번 할인 캠페인 기간 시설 방역 체크리스트 관리와 동시에 이용자 대상 마스크 및 안전여행 가이드 제공 등 반드시 지켜야할 안전여행 관리를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starzoobo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