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글로벌정치

미 상원, 홍콩 보안법 관련 중국 관리와 거래 은행 제재 법안 통과

  • 기사입력 : 2020년06월26일 08:15
  • 최종수정 : 2020년06월26일 09:5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홍규 기자 = 미국 상원은 25일(현지시간) 중국의 '홍콩 국가보안법'(홍콩 보안법)에 연관된 중국 관리들과 거래하는 은행들을 제재하는 법안을 통과시켰다고 블룸버그통신이 보도했다.

이날 상원은 민주당의 크리스 반 홀렌, 공화당의 팻 투미 상원의원이 발의한 이같은 법안을 구두 표결로 의결해 하원으로 넘겼다. 하원에서도 법안이 통과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서명까지 마치면 정식 법률로 발효된다.

법안은 국무부에 '일국양제'(한 국가 두 체제) 훼손에 관여한 중국 관리들을 매년 의회에 보고하도록 하고, 대통령에게 이들의 미국 내 자산 압류 및 미국 입국 차단을 요구한다.

법안은 나아가 중국 관리가 홍콩 보안법과 관련해 이미 제재를 받았다는 사실을 알았음에도 불구하고 은행이 해당 관리와 거래를 했을 경우 제재를 받도록 했다. 하원에서도 이와 비슷한 법안이 통과된 바 있다.

최근 코로나19(COVID-19) 기원 등을 둘러싸고 미국과 중국의 갈등이 고조되는 가운데 미국 의회는 중국을 압박하는 데 더욱 적극적인 모양새라고 블룸버그는 설명했다.

이달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 위구르족 등 무슬림 소수민족의 인권 탄압에 연관된 중국 관리들에 대해 제재를 부과하는 법안에 서명했다.

미국 연방의회 의사당 [사진= 로이터 뉴스핌]

bernard020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