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은행

은성수 "'혁신기업 국가대표 1000' 프로그램 본격 가동"

스타트업 박람회 'NextRise 2020, Seoul' 참석
혁신기업 국가대표 1000·스케일업 펀드 등 차질없이 추진

  • 기사입력 : 2020년06월23일 14:00
  • 최종수정 : 2020년06월23일 14: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탁윤 기자 = 은성수 금융위원장은 23일 "코로나19 이후 변화하는 환경에서 우리 경제가 선도형 경제로 전환할 수 있도록 '혁신금융' 과제를 적극적이고 신속하게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은 위원장은 이날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스타트업 박람회인 'NextRise 2020, Seoul'에 참석, 축사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금융위는 '혁신기업 국가대표 1000' 프로그램을 통해 혁신성·기술력이 높은 기업을 선별하여 집중 지원할 계획이다. 금년말까지 조성되는 8조원 규모의 성장지원펀드를 2022년까지 15조원 규모의 '스케일업펀드'로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서울=뉴스핌] 이한결 기자 = 은성수 금융위원회 위원장이 1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정무위원회 더불어민주당 위원 간담회에서 업무현황을 보고하고 있다. 미래통합당의 보이콧으로 상임위원장이 아직 선출되지 않은 정무위는 간사인 김병욱 의원 등 더불어민주당 의원들 중심으로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3차 추경 설명 등 보고를 받는다. 2020.06.18 alwaysame@newspim.com

또 크라우드펀딩이 벤처·중소기업의 중요 자금조달 수단으로 활용되도록 발행기업 범위와 발행한도 등을 확대키로 했다.

은 위원장은 "이러한 정책적 노력이 현장에서 실질적인 도움으로 이어지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각종 정책지원 프로그램이 자금지원이 필요한 유망 기업 등에 실질적으로 지원되고 있는지 점검하고 혁신기업 지원 인프라, 여신시스템 등 제도개선 과제 등이 실질적으로 혁신기업 등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집행단계까지 꼼꼼히 챙겨볼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그는 "기업과 투자자가 확고한 상호 신뢰를 구축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기업들은 번뜩이는 아이디어와 기술력을 바탕으로 수익성에 대한 금융권과 투자자의 믿음을 얻고,금융권과 투자자들은 유망 투자처 발굴, 건전하고 투명한 자금운용 등을 통해 시장과 기업의 신뢰를 쌓기 위해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tack@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