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충북

충북문화관 24일 문화가 있는 날 '숲속 콘서트'

  • 기사입력 : 2020년06월23일 10:41
  • 최종수정 : 2020년06월23일 10:4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청주=뉴스핌] 박인영 기자 = 충북문화재단(대표이사 김승환)은 문화가 있는 날 숲속콘서트 '퓨전 국악한마당-설레임' 공연을 24일 저녁 7시부터 8시30분까지 충북문화관에서 진행한다.

이번 공연은 지역에서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는 가야금 명인 신민정씨의 25현 가야금 독주 '고향의 봄, 도라지'를 시작으로 해금독주, 대금독주 등 단아하며 깊이 있는 우리 전통 국악 한마당으로 이루어진다.

충북문화관의 6월 문화가 있는 날 숲속 콘서트가 24일 열린다. [포스터=충북문화재단]


작곡분야에서 지역을 넘어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는 이지영 작곡가의 다양한 곡들이 판소리를 전공한 여성 소리꾼 3인으로 구성된 충북지역의 여성소리그룹 '미음'의 아름다운 음성을 통하여 흥과 멋이 넘치는 무대를 꾸민다.

이 행사는 선착순으로 사전 접수한 30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cuulmo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