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반도체·디스플레이

"드론·AI가 5G 설비 실시간 점검"...삼성전자, 최적화 솔루션 공개

기지국·안테나의 설치 상태 신속·정확하게 분석
올해 말 정식 출시 예정

  • 기사입력 : 2020년06월23일 10:40
  • 최종수정 : 2020년06월23일 10:4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구윤모 기자 = 삼성전자는 드론과 인공지능(AI)을 활용, 기지국과 안테나의 설치 상태를 분석해 5G 네트워크의 성능을 신속하고 정확하게 최적화하는 솔루션을 23일 공개했다.

삼성전자는 드론을 이용해 기지국과 안테나 시스템 설치 상태를 촬영해 서버에 전송한 후, 인공지능을 활용해 기지국과 안테나가 최적의 각도로 유지되고 있는지 분석해 현장 작업자에게 실시간으로 전송해주는 솔루션을 시연했다. 장소는 다수의 5G 기지국과 안테나가 설치돼 있는 수원 디지털시티에서 진행됐다.

[서울=뉴스핌] 구윤모 기자 = 삼성 5G 네트워크 성능 최적화 솔루션을 탑재한 드론이 기지국 및 안테나에 근접해 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 [사진=삼성전자] 2020.06.23 iamkym@newspim.com

기지국과 안테나의 설치 각도는 서비스 커버리지를 결정하고 인접 셀과의 간섭을 최소화해 끊김 없는 초고속 이동통신 서비스를 제공하는 핵심 요소이다.

기존에는 여러 엔지니어가 개별 국사를 일일이 방문해 무거운 측정 장비를 활용해 직접 측정해 비용과 시간이 많이 들고, 측정값의 오류 가능성도 있었다.

특히 삼성전자의 이번 솔루션은 기지국과 안테나의 설치 각도를 드론을 활용해 측정하기 때문에 빌딩 등 높은 고도에 설치돼 있는 장비도 작업자의 안전 문제 없이 손 쉽게 확인이 가능하다. 장비와 근접 촬영이 가능해 측정 오차 수준도 최소화 할 수 있다.

삼성전자 네트워크사업부 네트워크 오토메이션 그룹 정서형 상무는 "5G 통신장비가 확대되면서 빠르고 효율적인 네트워크 관리와 최적화 솔루션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이번 솔루션은 드론·인공지능·5G 등 첨단 기술을 활용해 보다 안전하고 쉽게 적용할 수 있는 최적화 기술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iamky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