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날씨

[내일날씨] 땡볕 더위 이어져…서울 낮 최고 31도

강원 영서 남부·충북 북부 등 일부 지역 소나기

  • 기사입력 : 2020년06월22일 16:31
  • 최종수정 : 2020년06월22일 16:5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한태희 기자 = 화요일인 23일에도 땡볕 더위가 이어진다.

22일 민간기상업체 케이웨더에 따르면 오는 23일 낮 최고기온이 34도까지 오르는 등 전국에서 무더위가 이어질 전망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1도 △인천 27도 △수원 31도 △춘천 33도 △강릉 28도 △청주 32도 △대전 31도 △전주 33도 △광주 30도 △대구 33도 △부산 27도 △제주 28도 등이다.

케이웨더는 "폭염특보가 발표된 일부 중부 내륙과 경북 북부 내륙에는 체감온도가 33도 이상으로 매우 덥겠다"며 "그밖의 중부 내륙과 경북 내륙에도 33도 이상 오르면서 폭염특보가 확대될 가능성이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남부 내륙도 31도 이상 올라 덥겠다"며 "건강관리와 농업, 축산업, 산업 등의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17도에서 23도를 보일 전망이다. 미세먼지는 환경부 기준으로 전국에서 '보통'을 보인다.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강원 영서 남부와 충북 북부, 경북 북부 내륙, 전북 북부 내륙에는 가끔 구름이 많겠고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 소식이 있다. 예상 강수량은 5~20mm다.

바다 물결은 서해와 동해상에서 0.5~2m, 동해상에서 0.5~1.5m 인다.

[서울=뉴스핌] 한태희 기자 =[사진=민간기상업체 케이웨더] 2020.06.22 ace@newspim.com

 

ac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