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경기남부

경기도 북부권 제외 오존주의보…일부 지역 폭염특보

  • 기사입력 : 2020년06월22일 16:15
  • 최종수정 : 2020년06월22일 16:5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수원=뉴스핌] 이지은 기자 = 북부권을 제외한 경기도 전 지역에 오존주의보가 발령됐다.

[사진=뉴스핌DB]

22일 경기도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오존주의보가 내려진 지역은 중부권 수원, 안산, 안양, 시흥 등 11개 지역이며 오후 3시 남부권 용인, 평택, 안성 등 5곳과 동부권 성남, 하남, 광주, 남양주 등 7곳에 오존주의보가 발령됐다. 오존주의보의 발령기준은 해당권역 측정소 중 1개소라도 0.120ppm을 넘는 농도로 측정될 경우에 해당된다.

오존 농도 수치는 △중부권, 화성시 우정읍 측정소에서 0.121ppm △남부권, 용인시 수지에서 0.140ppm △동부권, 성남시 운중동에서 0.136ppm으로 측정됐다.

이날 전국에 폭염특보가 발효되며 경기도내 지역 최고온도는 35도까지 오르는 등 무더위가 지속되고 있다. 오전 11시 용인시 폭염주의보 발효됐다. 전날 오전 11시에는 안성시·여주시·이천시·연천군·가평군에 오후 3시에는 고양시·광주시에 폭염주의보가 내려졌다.

현재 경기도 초미세먼지 '보통'이며 자외선은 최고 2단계인 매우높음을 기록하고 있다.

zeunb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