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기생충' 봉준호 감독·'동백꽃 필 무렵', 제56회 백상예술대상 대상

  • 기사입력 : 2020년06월06일 11:40
  • 최종수정 : 2020년06월06일 11:4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장주연 기자 = 영화 '기생충' 봉준호 감독과 KBS2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이 올해 백상예술대상의 주인공이 됐다.

봉 감독과 '동백꽃 필 무렵'은 5일 오후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제56회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에서 각각 영화부문과 TV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서울=뉴스핌] 장주연 기자 = [사진=CJ엔터테인먼트·KBS] 2020.06.06 jjy333jjy@newspim.com

개인 사정으로 이 자리에 함께하지 못한 봉 감독은 '기생충'의 제작사 바른손 E&A의 곽신애 대표를 통해 수상 소감을 전했다. 봉 감독은 "작년 5월 칸에서 시작된 '기생충'의 여정을 백상예술대상으로 마무리 할 수 있어 영광"이라고 말했다.

이어 "'기생충'을 함께한 배우, 스태프들은 이제 저마다의 새 작품으로 열심히 뛰고 있다. 저 또한 새로운 시나리오를 쓰고 있다"며 "영화는 계속될 될 거다. 조만간 우리 모두가 꽉 찬 극장에서 함께 다시 만날 날이 올 거라 믿는다"고 덧붙였다.

'동백꽃 필 무렵'의 유재혁 PD는 "세상의 편견과 싸우며 힘겨운 세상을 이겨나가려는 동백이의 아름다운 이야기와 용식이의 사랑에 응원을 보내준 시청자들께 감사하다. 인생 드라마로 남을 수 있는 대본을 써준 임상춘 작가, 차영훈 PD에게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한편 이날 시상식에서 '기생충'은 영화부문 대상 외에도 작품상, 남자 신인상(박명훈) 트로피를 챙겼으며, '동백꽃 필 무렵'은 TV부문 대상을 포함해 TV 부문 남자 최우수 연기상(강하늘), 남자 조연상(오정세), 극본상(임상춘) 등을 받으며 4관왕에 올랐다.

다음은 제56회 백상예술대상 수상작(자)

영화부문
▲대상: 봉준호(기생충)
▲작품상: '기생충'
▲감독상: 김보라(벌새)
▲남자최우수연기상: 이병헌(남산의 부장들)
▲여자최우수연기상: 전도연(생일)
▲남자조연상: 이광수(나의 특별한 형제)
▲여자조연상: 김새벽(벌새)
▲남자신인연기상: 박명훈(기생충)
▲여자신인연기상: 강말금(찬실이는 복도 많지)
▲신인감독상: 김도영(82년생 김지영)
▲예술상: 김서희(남산의 부장들)
▲시나리오상: 이상근(엑시트)

TV부문
▲대상: '동백꽃 필 무렵'
▲드라마 작품상: '스토브리그'
▲예능 작품상: '내일은 미스터트롯'
▲교양 작품상: '자이언트펭TV'
▲연출상: 모완일(부부의 세계)
▲남자최우수연기상: 강하늘(동백꽃 필 무렵)
▲여자최우수연기상: 김희애(부부의 세계)
▲남자조연상: 오정세(동백꽃 필 무렵)
▲여자조연상: 김선영(사랑의 불시착)
▲남자신인연기상: 안효섭(낭만닥터 김사부2)
▲여자신인연기상: 김다미(이태원 클라쓰)
▲남자예능상: 유재석(놀면 뭐하니)
▲여자예능상: 박나래(나 혼자 산다)
▲극본상: 임상춘(동백꽃 필 무렵)
▲예술상: 장연옥(대탈출3)
▲틱톡 인기상: 현빈, 손예진 (사랑의 불시착)
▲바자 아이콘상: 서지혜

연극부문
▲연극상: 신유청(그을린 사랑)
▲남자최우수연기상: 백석광(와이프)
▲여자최우수연기상: 김정(로테르담)
▲젊은 연극상: 0set 프로젝트(사랑 및 우정에서의 차별금지 및 권리구제에 관한 법률)

jjy333jj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