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정치

[영상] 공룡 여당, 개원 후 첫 의총..."낡은 관행 단호히 끊어낼 것"

  • 기사입력 : 2020년06월02일 12:07
  • 최종수정 : 2020년06월02일 16:0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성우 인턴기자 = 더불어민주당 지도부가 2일 오전 여의도 국회 본청에서 열린 21대 국회 개원 후 첫 의원총회에서 "낡은 관행은 단호히 끊어내야 한다"고 입을 모았다.

이해찬 당 대표는 "이번 총선에서 국민의 압도적인 성원을 받아 이렇게 다 같이 모여 의총을 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21대 국회에서는 잘못된 낡은 관행을 바로 잡아야 한다"고 밝혔다.

김태년 원내대표는 "선출직 공직자로서 우리가 하는 일이 전부 국민의 삶과 연계되는 만큼 높은 책임감을 가져야 한다. 그렇기 때문에 일이 될 때까지 끈질기게 추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국민에게 책임을 다하기 위해 정해진 날짜인 5일 본회의를 열어 의장단을 선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seongu@new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