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건설

한라, 1085억 규모 울산 우정동 아파트 신축공사 수주

  • 기사입력 : 2020년05월29일 15:08
  • 최종수정 : 2020년05월29일 15:0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한라가 약 1085억원(부가세 포함) 규모의 '울산 우정동 지역주택조합아파트 신축공사'를 수주했다.

한라는 울산우정동지역주택조합에서 발주한 울산 우정동 지역주택조합아파트 신축공사 계약을 체결했다고 29일 공시했다.

울산 우정동 지역주택조합아파트 조감도 [자료=한라]

이 사업은 울산광역시 중구 우정동 274-60번지 일원에 연면적 9만443.67㎡(2만7359평), 지하 2층~지상 29층짜리 공동주택 5개동, 530가구 및 부대복리시설을 신축하는 사업이다.

총 530가구 중 조합원 분량이 440가구, 일반분양분이 90가구다. 조합원 분량이 약 83%를 차지해 사업 추진의 안정성이 보장된다. 오는 11월 착공 및 분양 예정이며 34개월의 공사기간을 거쳐 오는 2023년 8월 입주한다.

울산 우정동 지역주택조합아파트는 울산 중구 중심권역에 있어 학교, 공원, 문화·금융·의료시설을 비롯한 생활 인프라가 풍부하다. 단지 주변에 노후 주택 재개발(중구B-04, 05 구역 재개발)이 진행되면 주거환경이 더욱 개선될 전망이다.

31번 국도, 북부순환고속도로를 이용할 수 있고 10개 노선의 버스노선이 운행하는 버스정류장이 있다. 근처에 양사초, 유곡중, 월평중, 함월고, 울산 중앙고등학교가 있다.

 

sungso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