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KOTRA "비대면 수출마케팅 우수 기업에 긴급 바우처 발행 검토"

'2020 포스트 코로나 대응 충북지역 기업간담회' 개최
주요 45개 해외무역관·국내외 온라인 유통망과 협업

  • 기사입력 : 2020년05월27일 15:10
  • 최종수정 : 2020년05월27일 15:2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정성훈 기자 = KOTRA가 비대면 수출마케팅 우수 기업에 긴급 바우처 발행을 검토한다.  

KOTRA는 27일 충북 청주에서 개최한 '2020 포스트 코로나 대응 충북지역 기업간담회'에서 이 같은 목표를 밝혔다.

이번 간담회에서 KOTRA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디지털무역 등 비대면 수출마케팅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간담회에는 화상상담 경험이 풍부하고 글로벌 전자상거래 이력이 있는 충북지역 기업 10개사가 참가했다. 

[세종=뉴스핌] 정성훈 기자 = 권평오 KOTRA 사장이 27일 충북 청주에서 열린 '2020 포스트 코로나 대응 충북지역 기업간담회'에서 디지털무역 등 비대면 수출마케팅 활성화 방안에 대해 발언하고 있다. [사진=KOTRA] 2020.05.27 jsh@newspim.com

KOTRA는 지난해부터 충북 등 전국에서 화상상담을 비롯해 해외 온라인 유통망 입점·판촉 사업을 추진해왔다. 올해 아마존(Amazon), 큐텐(Qoo10), 쇼피(Shopee) 등 해외 주요 유통망과 협업해 500개사 이상 입점을 목표로 판촉을 지원하고 있다.

간담회 참석기업 A사는 "화상상담 후 진행되는 샘플발송 비용을 지원해주면 도움이 될 것"이라고 건의했다. 이에 KOTRA는 "화상상담 등 비대면 수출마케팅 사업에서 실적을 낸 기업을 대상으로 정부 건의를 통해 긴급 바우처를 발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해외 온라인 유통망 입점·판촉 사업에 대한 현장 의견도 수렴했다. 간담회에서 나온 목소리를 바탕으로 온라인몰에 이미 입점한 기업의 단기 판촉전을 검토하고 있다. 7월 중 소비재·유통 중점 해외무역관 45개소 및 국내외 온라인 유통망과 협업할 예정이다.

권평오 KOTRA 사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는 화상상담, 전자상거래, 온라인전시 등 디지털 무역이 뉴노멀로 자리잡을 것"이라며 "현장 목소리를 적극 반영해 글로벌 교역환경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해나가겠다"고 밝혔다. 

js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