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유연석, 김주환 감독 신작 '멍뭉이' 출연 확정

  • 기사입력 : 2020년05월26일 10:55
  • 최종수정 : 2020년05월26일 10:5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장주연 기자 = 배우 유연석이 차기작으로 영화 '멍뭉이'를 선택했다. 

소속사 킹콩by스타쉽은 26일 "유연석이 '멍뭉이'에 민수 역으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사진=킹콩by스타쉽]

'멍뭉이'는 반려견과 이별하게 된 두 남자가 새 주인을 찾기 위해 나선 여정을 그린다. 유연석이 연기하는 민수는 유일한 가족인 반려견 루니를 떠나보내야 하는 인생 최대의 난관에 봉착한 인물이다.

영화 '청년경찰' '사자'를 연출한 김주환 감독 신작으로 크랭크인은 오는 6월 예정이다.

한편 유연석은 현재 tvN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에 출연 중이다. 이외에도 영화 '정상회담' '새해전야'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최근 뮤지컬 '베르테르' 출연도 확정 지었다. 

jjy333jj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