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보험

한화생명, 가입 연령 30세까지 확대 '어른이 보험' 출시

어린이보험 가입연령 기존 0~19세에서 30세까지 확대

  • 기사입력 : 2020년05월18일 09:45
  • 최종수정 : 2020년05월18일 09:4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탁윤 기자 = 한화생명은 어린이보험의 가입연령을 기존 0~19세에서 0~30세까지 확대한 'LIFEPLUS 어른이보험'을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이 상품은 어린이는 물론, 대학생, 2030세대 사회초년생, 갓 태어난 자녀를 둔 초보 부모 등 젊은 나이에 합리적인 보험료로 다양한 보장을 원하는 고객을 위해 출시됐다.

가장 큰 특징은 72개의 다양한 특약으로 개인별 맞춤 설계가 가능하다는 점이다. 고객은 각각 원하는 특약으로 최대 10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서울=뉴스핌] 정탁윤 기자 = 2020.05.18 tack@newspim.com

성인 3명 중 1명이 걸린다는 '암'에 대한 90일의 면책기간을 없애, 고객이 가입 직후부터 전액 보장받도록 했다. 여기에 1년 이내 암 진단 시 보험금을 삭감하는 조건도 삭제됐다.

또한 △암(유방암, 기타피부암, 갑상선암, 대장점막내암 제외) △뇌출혈 및 뇌경색증 △급성심근경색증진단 △소액암(유방∙초기 이외 갑상선) 진단 등 4종 특약에 대해, 해당 질병에 걸리지 않고 만기 생존 시 보험료를 환급해주는 옵션도 탑재했다.

한화생명 성윤호 상품개발팀장은 "온라인을 통해 여러 상품을 비교한 후 가입하는 20대는 어린이보험을 활용해 합리적인 보험료로 많은 진단자금과 자산마련을 하려는 니즈가 있다"라며, "LIFEPLUS 어른이보험은 다양한 특약을 고객 맞춤형으로 설계할 수 있어 어린이부터 성인까지 모두 만족할 수 있는 상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tack@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