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광주·전남

영광군, 전남도 지방세정 종합평가 '우수상' 수상

  • 기사입력 : 2020년05월15일 16:49
  • 최종수정 : 2020년05월15일 16:4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영광=뉴스핌] 조은정 기자 = 전남 영광군은 2020년 전남도 지방세정 종합평가에서 지난해에 이어 우수상을 수상해 시상금 5400만원을 받았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전남도에서 22개 시・군을 대상으로 지방세수 확충, 세외수입 징수, 지방세정 운영 등 3개 분야 35개 항목의 추진실적을 종합적으로 평가했다.

영광군이 전라남도 지방세정 종합평가 우수상을 수상했다. [사진=영광군] 2020.05.15 ej7648@newspim.com

영광군은 도내 최초 국세・지방세 통합민원실 설치・운영, 체계적인 과세자료 관리, 지방세 제도개선 발굴 등 납세자 중심의 세정운영과 세외수입 전담 조직을 신설해 강력한 체납액 징수활동을 펼친 세외수입 징수 부분에서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이번 수상은 원전 가동 중지로 한빛원전 지방세 납부액이 감소하는 등 군 지방세수가 최근 2년간 193억원이 줄어든 어려운 여건 속에서 이뤄낸 큰 성과라고 평가받고 있다.

군 관계자는 "이번 수상은 관계공무원의 노력과 성실히 세금을 납부해 주신 군민들의 협조가 일군 결과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납세 편의시책을 발굴하고 신뢰받는 세정 행정을 추진해 내년에는 더 좋은 성적을 얻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ej7648@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