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중진공, 기재부 복권기금사업 성과평가 3년 연속 '최고 등급' 달성

창업기업대상 정책자금 융자사업, 96개 복권기금사업 중 '매우 우수'

  • 기사입력 : 2020년05월13일 15:50
  • 최종수정 : 2020년05월13일 15:5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진숙 기자 =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중진공)은 창업기업대상 정책자금 융자사업이 '2019년 복권기금사업 성과평가'에서 '매우 우수'로 평가받아, 3년 연속 '최고 등급'을 달성했다고 13일 밝혔다.

기획재정부 복권위원회는 복권사업으로 조성된 재원을 투명하고 효율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매년 복권기금을 사용하는 법정 배분 사업 및 공익사업을 평가하고, 그 결과를 토대로 예산을 배분하고 있다.

[대전=뉴스핌] 오영균 기자 = 중진공 로고 [사진=중진공] 2020.02.06 gyun507@newspim.com

중진공은 창업기업의 정책자금 신청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사전상담 등 프로세스를 개선하고, 기술·사업성 평가를 통한 신용대출 위주로 지원해 담보능력이 부족한 창업 초기 기업의 금융 접근성을 강화했다.

또 정부 정책 방향인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해 사회적 경제기업에 대한 공급을 확대하고, 혁신성장분야 진출 창업기업을 집중적으로 지원하는 등 일자리 창출과 창업 활성화에 기여한 점을 높게 평가받았다.

중진공은 창업기업 융자사업을 통해 업력 7년 미만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시설 및 운전자금을 저리로 융자하고 있으며, 복권위원회로부터 배분받은 복권기금을 저리 융자를 위한 재원으로 활용 중이다.

융자기간은 최대 운전자금 5년(2년 거치), 시설자금 10년(4년 거치)이며 한도는 최대 60억 원(지방기업 70억 원)이다.

조정권 중진공 이사장 직무대행은 "올해에는 혁신성장분야 창업 활성화는 물론, 기술‧경영성과가 우수한 창업기업의 데스밸리(3~7년) 극복과 안정적 성장 지원을 확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우수 기술력을 보유한 창업기업 지원을 통해 일자리 창출과 혁신성장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전경 [사진=중진공] 2020.05.11 lkk02@newspim.com

중진공 정책자금 융자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중진공 전국 지역본(지)부 또는 중소기업 통합콜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justic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