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스타벅스, '청년 스타트업' 지원사격…대학가 10곳 창업카페 제공

창업카페·지원금·멘토링 및 투자연계 패키지 지원

  • 기사입력 : 2020년05월07일 14:00
  • 최종수정 : 2020년05월07일 15:0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서영 기자 = 청년 예비 창업자들을 위한 '창업카페'가 전국 주요 대학가 10곳에 위치한 스타벅스에 마련된다.

중소벤처기업부에 따르면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청년 예비 창업자들에게 스타트업 창업의 전진기지를 제공하고 해외연수 등을 포함한 에비창업 프로그램을 지원해 13번째 '자상한 기업' 으로 선정됐다.

이에따라 중기부는 7일 성수동 소재의 스타벅스 커뮤니티스토어 2호점에서 '즐거운 청년 스타트업 창업 촉진'을 위한 자상한 기업 13호 업무협약식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지난해 5월부터 중기부가 '상생과 공존의 가치실현'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자발적 상생기업 시리즈 중 13번째로, 스타벅스코리아가 청년 스타트업 창업을 적극 지원하겠다는 의지에 따라 성사됐다.

[서울=뉴스핌] 이서영 기자 =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과 송호섭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대표이사, 이준배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회장, 전창열 청년창업네트워크 프리즘 대표가 함께 단체 사진을 찍고 있다. 2020.05.07 jellyfish@newspim.com

스타벅스코리아의 자상한 기업 업무협약에 관한 내용은 ▲청년 예비창업자들을 위한 '창업카페' 10개소 지정운영 ▲청년 스타트업 창업 촉진을 위한 기부금 제공 ▲스타벅스 청년창업 프로그램 참여 청년들에게 전문 멘토링과 투자연계 지원 ▲소상공인 재기지원 위한 바리스타 프로그램 운영 등이 골자다.

창업카페로 지정되는 매장은 스타벅스 커뮤니티스토어 2호점(성수역점), 이대R점, 더종로R점, 약수역점(이상 서울), 인천용현DT점, 천안안서점, 대구중앙로역점, 대전중앙로R점, 조선대점(광주), 더해운대R점 등 10곳이다.

이 중 스타벅스 커뮤니티스토어 2호점에서 판매하는 음료 등의 수익금 일부는 창업카페에서 진행되는 교육 네트워크 프로그램 등에 기부된다.

또 멘토링 차원에서는, 중기부가 전문 액셀러레이터를 연결해 실제 투자까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돕는다. 효과적인 투자연계를 위해 스타벅스 액셀러레이터 스터디그룹 운영과 투자 IR 프로그램 등도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전창열 청년창업네트워크 프리즘 대표는 "이번 MOU를 통해 프리즘도 청년창업문화 확산을 위한 활동에 더욱 박차를 가할 수 있게 됐다. 정부, 기업, 민간단체가 뜻을 모아 만들어진 기회인만큼 대한민국 청년 창업생태계의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준배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회장은 "세계적 기업인 스타벅스 등과 함께 청년 창업문화 조성에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가 함께 할 수 있어 뜻깊다. 이번 협약을 통해 청년 창업촉진 생태계에 의미있는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언급했다.

송호섭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대표이사는 "중기부가 대한민국의 상생과 공존의 가치실현을 위해 진행하고 있는 자상한 기업 프로젝트에 참여하게 되어 매우 큰 영광이며, 대한민국 청년들의 창업문화 확산 지원을 위한 상생프로그램을 지속 개발·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박영선 중기부 장관은 "청년 신설법인 수는 지난 해 3만 개를 돌파하는 등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였으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미래를 이끌어갈 젊은 스타트업들이 더욱 활발하게 등장하길 기대한다."며 "특히, 코로나19 이후 디지털 경제로의 대전환 시대를 이끌어갈 수 있는 혁신기술 기반의 청년 스타트업 창업이 촉진될 수 있도록 나서 준 것에 감사하며, 정부도 적극 지원 하겠다"고 밝혔다.

jellyfis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