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게임

프로야구 개막에 야구 게임도 '활기'..."응원가도 즐긴다"

코로나19로 미뤄졌던 KBO 5일 개막
게임 순위 상승 이어져...이벤트 '풍성'

  • 기사입력 : 2020년05월06일 14:22
  • 최종수정 : 2020년05월06일 14:2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조정한 기자 = 코로나19로 미뤄졌던 한국프로야구(KBO)가 지난 5일 개막하면서 야구 게임도 활기를 얻었다.

6일 게임업계에 따르면, 넷마블·컴투스·게임빌 등이 개막 기념 업데이트를 진행하고, 신규 유저를 위한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했다.

[자료=넷마블]

넷마블은 PC온라인 야구 게임 '마구마구'에서 개막 이벤트를 실시했다.

'시즌오픈 스타 룰렛 이벤트'를 통해서 게임플레이를 통해 '시즌오픈 마구스타'를 획득해 최고등급인 블랙 등급 선수를 획득할 수 있는 블랙 교환권을 비롯해 다양한 성장 아이템을 획득할 수 있다. 또 오는 20일까지 접속하면 유료 치어리더 카드(30일) 1개, 6레벨 부여권, 유망주 5단계 성장권 등 다양한 보상을 수령 가능하다.

컴투스는 3D 모바일 야구 게임 '컴투스프로야구2020'에서 프로야구 개막 기념 축하 이벤트를 실시했다.

유저들은 약 한 달 동안 매일 게임 내 주어진 미션을 달성할 때마다 각종 게임 아이템을 보상으로 획득할 수 있으며, 누적 보상 횟수가 30회를 달성 시 컴프야 최고 인기 아이템으로 손꼽히는 '드림/나눔 골든글러브팩'을 추가로 받을 수 있다.

오는 31일까지 게임에 출석만 해도 '100% 플래티넘 팩', '중급 등급 상승권' 등 인기 게임 아이템이 참가자 모두에게 선물로 지급되며, 누적 출석 횟수에 따라 더욱 풍성한 보상이 제공된다. 뿐만 아니라, 10일까지 도전 과제 달성 시 포인트가 2배로 상향되는 핫타임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아울러 야구 게임으로는 최초로 KBO구단의 실제 응원가를 게임 내 구현했다. 현재까지 삼성 라이온즈, SK 와이번스, KT위즈 등 3개 구단의 팀·선수별 응원가 약 50여곡을 게임 내 적용했다.

특히 '승리의 라이온즈', '불 같은 패기', '승리의 하이파이브' 등 각 구단을 대표하는 인기 응원가들을 대거 수록해 야구팬들의 높은 호응이 기대된다. '컴프야2020'의 이번 응원가 수록은 저작권을 가지고 있는 KBO구단들과 정식 라이선스 계약을 통해 이루어졌으며, 전 구단 적용을 목표로 지속 확대할 예정이다.

[자료=컴투스]

게임빌은 '프로야구 2020 슈퍼스타즈'에 새로운 대회 모드인 '갤럭시 컵'을 출범하며 개막을 기념했다.

'갤럭시 컵'은 조건에 맞게 육성한 5명의 선수와 NPC들이 한 팀을 이뤄 자신의 등급에 맞게 배정된 리그 내 상대와 7일간 경기를 치르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갤럭시 컵 기간이 종료되면 자신의 리그 내 포인트 기록에 따라 차등 된 보상을 지급받을 수 있다.

높은 등급의 리그일수록 더욱 풍성한 보상을 획득할 수 있기 때문에 세밀하고 전략적인 참가 선수 선정이 필요하다. 유저들이 좀더 빠르고 편안하게 선수를 육성할 수 있도록 일정 시간이 흐르면 자동으로 선수가 육성되는 방치형 육성 시나리오 '메카닉 스팀보이즈'도 새롭게 등장한다.

또한 신규 유저들이 게임을 쉽게 이해하고 즐길 수 있도록 튜토리얼 구간을 더욱 강화했다. '게임빌 슈퍼스타즈' 시나리오를 통해 첫번째 선수 육성에 도전하는 신규 유저들은 '육성 길잡이'를 통해 '훈련하기', '장비 구매하기', '경기하기' 등 기초적인 미션을 달성해 풍성한 다이아 보상을 획득할 수 있다.

한편 '컴투스프로야구2020'는 6일 기준 애플 앱스토어 게임 순위에선 30계단을 뛰어올랐고, '게임빌프로야구 슈퍼스타즈'도 구글 플레이 게임 매출 순위 36계단을 단숨에 오르는 등 본격적인 프로야구 시즌 돌입을 입증하고 있다.

giveit9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