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증권

하나금융투자, 현대카드 이용 고객 대상 연 7% 특판 RP 출시

하나금융투자·현대카드 콜라보 언택트 마케팅 일환
6개월 단기 적립식 운용 기회

  • 기사입력 : 2020년04월28일 16:34
  • 최종수정 : 2020년04월28일 16:3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고은 기자 = 하나금융투자는 현대카드를 이용하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6개월동안 세전 연 7%를 받을 수 있는 특판 환매조건부채권(RP) 상품을 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특판 RP는 현대카드의 신규 고객 또는 현대카드에서 최근 6개월 동안 이용 실적이 없는 휴면 고객 3만명과 현대카드를 이용하고 있는 기존 고객 1만명까지 신청할 수 있다. 1인당 월간 50만원씩 6개월 동안 300만원까지 우대금리를 적용 받을 수 있다. 단 한도가 소진되면 조기 종료 될 수 있다.

하나금융투자는 현대카드를 이용하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6개월동안 세전 연 7%를 받을 수 있는 특판 환매조건부채권(RP) 상품을 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사진=하나금융투자]

해당 특판 RP에 가입하려면 반드시 현대카드의 하나금융투자 특판RP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디지털러버(DIGITAL LOVER)' 카드를 발급받아야 한다. 발급 후 현대카드에서 발송되는 문자메시지(LMS)의 링크를 따라 하나금융투자에서 비대면 계좌를 개설하고, '하나 원큐 주식' 어플리케이션에서 본 상품을 가입하면 된다.

하나금융투자의 RP 상품에 가입하고 현대카드 사용실적이 있어야 우대금리를 받을 수 있다. 신청일이 포함된 달을 기준으로 6달 동안 누적으로 100만원 이상 결제하거나 5달 동안 매달 20만원 이상을 이용하여야 한다. 처음에는 일반 RP CMA 수익률(세전 연 0.55%)이 적용되지만 6개월 시점에 현대카드 이용 조건을 충족하면 6개월간 입금한 금액에 대해 세전 연 7%가 소급 적용된다. 그 후 다시 일반 RP CMA 수익률로 전환된다.

최일용 하나금융투자 디지털본부장은 "젊은층이 스마트하게 소비하면서 동시에 경쟁력 있는 금융상품에 투자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라며, "하나금융투자는 앞으로도 손님들의 필요를 적극 반영해 저금리 시대에 투자 매력이 높은 상품을 지속적으로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특판 RP에 가입되어 있더라도 중도 인출이 가능하다. 중도 인출을 하거나 해지하면 일반 RP CMA 수익률이 적용된다. 출금 후 재입금시에는 기존 조건과 마찬가지로 월 50만원 한도로 가능하다.

해당 금융투자상품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예금보험공사가 보호하지 않으며, 원금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가입 가능여부 및 기타 문의사항은 하나금융투자 손님케어센터, 현대카드 고객센터와 당사 홈페이지에서 확인하면 된다.

goe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