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전·세종·충남

행복청, 한국외대와 인도네시아 수도이전 지원업무 협약

인도네시아어 번역·국제행사 지원 등 협력...비대면 체결

  • 기사입력 : 2020년04월28일 08:22
  • 최종수정 : 2020년04월28일 10:3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홍근진 기자 = 행복도시건설청은 28일 한국외국어대학교와 인도네시아 수도이전 지원업무 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사회적 거리두기 일환으로 비대면으로 체결키로 했다.

이번 협약은 행복청이 추진하고 있는 인도네시아 수도이전 지원 사업을 효과적으로 추진키 위해 이미 인도네시아에 대해 친숙한 한국외대의 도움을 받을 목적으로 맺게 됐다.

[세종=뉴스핌] 홍근진 기자 = 행복도시건설청은 28일 한국외국어대학교와 인도네시아 수도이전 지원업무 협약을 체결한다. 2020.04.28 goongeen@newspim.com

한국외대에는 말레이‧인도네시아어과에 약 200명의 학생이 재학 중이다. 지난 2018년에는 인도네시아 조코위 대통령이 한국외대를 방문해 특강하고, 이 과 학생들의 점퍼를 입고 출국 인사를 한 일화도 있어 인도네시아와 친숙한 분위기를 가지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행복청은 인도네시아어로 작성된 정책 자료 활용의 언어적 한계를 해소하고, 한국외대는 학생들에게 인도네시아 현안에 대한 관심과 정책경험 기회를 가질 수 있게 됐다.

행복청과 한국외대는 향후 인도네시아 정책자료 번역, 한국-인도네시아 간 국제교류행사 추진 지원, 한국외대 우수 학생 포상, 지속적 상호협력 방안 발굴 등을 실시할 계획이다.

행복청은 한국외대의 협력으로 그동안 정부‧공공기관 중심의 인도네시아수도이전 지원 네트워크에 관‧학‧민 체계가 더해져 인도네시아 수도이전 지원업무가 가속화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행복청은 올해 하반기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행복도시 건설사례 등 현지세미나와 인도네시아 공무원 20명을 초청해 8주간 개발계획‧인프라 구축 계획 수립 등 연수를 실시할 계획이다.

이문기 행복청장은 "관‧학이 협력해 인도네시아 정부에 행복도시 건설 경험을 전달하는 주체로 발걸음을 내딛었다"며 "민간분야 교류까지 활성화해 인도네시아 진출 교두보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goongee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