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중소기업유통센터·목사랑시장, 코로나19 조기극복 위한 MOU

  • 기사입력 : 2020년04월21일 10:33
  • 최종수정 : 2020년04월21일 10:3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서영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공공기관인 중소기업유통센터가 코로나19 영향 최소화 및 조기 극복을 위한 정부의 전통시장 활성화 정책에 동참하기 위해 목사랑시장과 자매결연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1기관-1시장 자매결연 협약'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경제활력대책의 일환으로, 전통시장 이용을 적극적으로 장려하고 민생경제를 되살린다는 취지에서 큰 의미가 있는 정책이다.

[사진=중소벤처기업부]

중소기업유통센터는 이번 협약을 통해 전통시장 가는 날 지정·운영, 필요 물품 적극 구매 등 전통시장과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해 다각적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중소기업유통센터 정진수 대표이사는 "목사랑시장과의 업무협약을 계기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전하며

"향후 코로나19 진정세에 따라 전통시장에서의 상품구매, 회식 등의 적극적인 활동 추진으로 지역 전통시장 소상공인 및 영세업자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jellyfis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