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회·정당

[선택 2020] 대전‧세종‧충남서 민주당 7명‧통합당 3명 당선

검찰개혁 황운하‧리매치 정진석 승리 거둬

  • 기사입력 : 2020년04월16일 02:19
  • 최종수정 : 2020년04월16일 02:1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대전=뉴스핌] 라안일 기자 = 총 20석의 의석이 걸려있던 대전‧세종‧충남서 더불어민주당이 7명을, 미래통합당이 3명의 당선자를 배출했다. 남은 10개 선거구에서는 민주당이 7곳에서, 통합당이 3곳에서 1위를 달리고 있다.

민주당은 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갑‧을 선거구로 나눠진 세종시에서 2개의 금뱃지를 모두 차지했다.

세종시갑에서는 홍성국 후보가 통합당 김중로 후보 등을 따돌렸다. 세종시을에서는 강준현 후보가 김병준 후보를 18%p 이상 차이를 벌리며 당선됐다.

[대전=뉴스핌] 이원빈 기자 = 황운하 더불어민주당 대전 중구 후보가 선거사무소에서 방송을 통해 당선사실을 확인한 뒤 부인, 지지자들과 함께 박수를 치며 기뻐하고 있다. 2020.04.16 dldnjsqls5080@newspim.com

대전에서는 '검찰개혁'을 주장하는 전 대전지방경찰청인 민주당 황운하 후보가 현역의원인 통합당 이은권 후보를 2800여 표로 이겼다.

대전 남은 6개 선거구에서도 민주당 후보들이 1위를 기록하고 있다.

현역의원들인 이상민, 박범계, 조승래 후보는 당선이 확실한 상태다. 원외 후보인 박영순 후보는 당선이 유력한 상태며 6선을 꿈꾸는 박병석 후보는 통합당 이영규 후보 등을 뒤로 하고 1위를 달리고 있다.

충남에서도 '파란색'이 강세를 보이고 있다.

민주당은 천안시을에서 박완주, 논산시계룡시금산군 김종민, 아산시을 강훈식, 당진시 어기구 당선자를 배출했다. 천안시병 이정문 후보는 1위를 지키고 있다.

통합당은 공주시부여군청양군 정진석, 서산시태안군 성일종, 홍성군예산군 홍문표 당선자를 냈으며 천안시갑 신범철, 보령시서천군 김태흠, 아산시갑 이명수 후보가 1위를 달리고 있다. 

ra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