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야구

두산베어스 1군선수 1명 폐렴 소견… 1군 선수단 전원 자택 대기

  • 기사입력 : 2020년04월01일 13:11
  • 최종수정 : 2020년04월01일 13:1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두산베어스가 1일 소속 선수 한 명이 폐렴 소견을 받아 훈련 취소와 함께 1군 선수단 전체의 자택 대기를 결정했다.

두산 베어스 선수들. 사진은 기사와 관련없음. [사진= 두산 베어스]

해당 선수는 전날 옆구리에 불편함을 느껴, 금일 아침 CT 및 MRI를 촬영하는 과정에서 폐렴 소견을 받았다. 현재 발열 및 기침, 객담 등의 증상은 없지만, 선별진료소 검사를 마치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두산베어스는 KBO 코로나 19 대응 매뉴얼에 따라 1일 훈련 취소를 결정했다. 2일 오전 훈련도 취소됐다.

두산은 지난달 24일 일부 선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확진자와 접촉한 사실이 확인됐으나 다행히 음성 판정을 받은바 있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