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2020 연극의 해 집행위원회 출범…코로나 극복 온라인 메시지로 활동 개시

  • 기사입력 : 2020년03월31일 10:18
  • 최종수정 : 2020년03월31일 10:1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현경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는 '2020 연극의 해' 집행위원회(위원장 심재찬 연출가)가 출범하고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기 위한 논의를 시작했다고 31일 밝혔다.

집행위원회는 여러 차례 연극인들과 공론화 과정을 거치고 다양한 의견 수렴을 통해 추천받은 연출, 연기, 무대기술, 극작, 공연기획 등 다양한 분야 인사들로 구성했다.

[세종=뉴스핌] 이한결 기자 = 세종시 정부세종청사 문화체육관광부. 2019.12.12 alwaysame@newspim.com

집행위원장은 심재찬 연출가가가 맡는다. 집행위원은 강윤지 극단 'Y' 연출가, 공재민 배우, 김혁수 강원도립극단 예술감독, 박세련 창작집단 '여기에 있다' 대표, 박승규 극단 '벅수골' 예술감독, 방지영 국제아동청소년연극협회 한국본부 이사장, 복영한 한국연극협회 부이사장(대전), 선욱현 한국극작가협회 이사장, 성지수 극단 '콜렉티브 뒹굴' 대표, 신호 무대예술전문인협회 이사, 오준석 공연기획사 'MJ플래닛' 대표, 윤우영 한국연출가협회 이사장, 임인자 연출가, 정안나 극단 '수수파보리' 대표, 정유란 공연기획사 '문화아이콘' 대표, 윤태욱 문화체육관광부 공연전통예술과장, 이성열 국립극단 예술감독, 송시경 한국문화예술위원회 등 공연예술본부장 당연직 3명을 포함해 18명이다.

아울러 지난 20일과 26일 열린 1, 2차 회의를 통해 코로나19로 공연예술계는 물론 국가 전체적으로 어려운 상황이므로 단순 행사성이나 축제 방식을 지양하는 방향으로 추진하겠다는 점을 명확히 했다.

위원회는 코로나 상황을 감안, '2020 연극의 해' 시작을 알리기 위해 온라인을 활용한다. 국민들에게 '연극의 해'의 의미와 방향을 알리고 연극인들이 참여를 이끌어 낼 계획이다. SNS를 통해 코로나19 극복 메시지와 함께 '핵심어표기 릴레이 해시태그' 또는 '짧은 온라인 연극 또는 독백' 게시 등도 진행한다.

89hkle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