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제약·바이오

신라젠 "신장암 병용임상 중간발표, ASCO·AACR 초록 채택"

  • 기사입력 : 2020년03월30일 11:05
  • 최종수정 : 2020년03월30일 11:0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다영 기자 = 신라젠은 항암 바이러스 물질 '펙사벡'과 미국 바이오기업 리제레논의 면역관문억제제 리브타요의 신장암 병용요법 임상시험 중간결과 논문이 미국 임상종양학회(ASCO) 연례회의에 채택됐다고 30일 밝혔다. 이로써 미국 암 양대 학회에서 펙사벡 병용임상의 초록을 채택했다.

ASCO는 종양학 분야에서 가장 권위있는 학회로 매년 5월 말에서 6월 초에 개최된다. 암 전문의와 글로벌 제약사 임직원 등 매년 4만여명이 참석한다. 올해는 코로나19의 여파로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자세한 임상 데이터는 오는 5월 29일 오전 8시(미국시간)에 공개될 예정이다. 

[이미지=신라젠]

이로써 미국 암 양대 학회인 미국임상종양학회와 미국암연구학회 두 곳의 초록으로 채택됐다. 신라젠은 지난 26일 주주총회에서 신장암 병용임상이 미국암연구학회(AACR)의 초록으로 채택됐다고 공개한 바 있다.

신라젠 관계자는 "신장암 병용임상의 인간 대상 데이터라는 점에서 두 학회의 논문 채택은 의미가 크다"면서 "학회 이전에는 데이터를 공개할 수 없지만 우수한 데이터를 기반으로 신장암 환자에게 좋은 치료 옵션을 제공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allze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