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구·경북

참꽃은 붉은 봄빛 뿌리는데...울진 산중 마을엔 적막만 가득

  • 기사입력 : 2020년03월28일 18:40
  • 최종수정 : 2020년03월28일 18:4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울진=뉴스핌] 남효선 기자 = 3월의 마지막 주말인 28일 경북 울진지방 등 동해연안에 봄비가 그치자 울진군 북면 상당리 '십이령바지게길마을'에 참꽃이 불타오르듯 꽃망울을 활짝 열고 봄빛을 뿌리고 있다. 코로나19사태가 장기화되고 '사회적 거리두기'가 일상화되면서 한 해 새 농사준비로 분주해야할 산중마을도 일상을 멈춘 채 적막함만 가득하다.2020.3.28. nulcheo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