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경기남부

광명시 확진자 1명 발생...구로지역 교회 확진자의 배우자

  • 기사입력 : 2020년03월28일 15:29
  • 최종수정 : 2020년03월28일 15:2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광명=뉴스핌] 박승봉 기자 = 경기 광명시에서 7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 발생했다.

28일 시와 방역당국에 따르면 확진자 A씨는 소하동 역세권 휴먼시아 아파트에 거주하는 53세 여성이다.

A씨는 지난 27일 확진판정을 받은 구로구 만민중앙성결교회 확진자 B씨의 배우자다. 현재 경기도의료원 의정부병원으로 이송 조치됐으며, 주거지는 긴급 방역 소독을 완료했다.

광명시청 전경. [사진=광명시] 2020.03.28 1141world@newspim.com

광명시는 지난 27일 B씨가 확진 판정을 받은 후 A씨를 같은 날 오후 2시 30분쯤부터 자가격리 및 검사를 실시했으며, 28일 오전 9시 30분쯤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에 대한 자세한 이동동선 및 접촉자 등에 대해서는 CCTV를 확인해 역학조사 예정이다.

한편 코로나19 광명시민 확진자는 광명시에서 발생한 7명, 구로구 콜센터 확진자 3명, 인천공항 입국 시 양성 판정을 받은 2명을 포함해 총 12명이다.

1141world@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