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경기남부

평택 16번째 확진자 발생…필리핀 여행력 50대女

  • 기사입력 : 2020년03월28일 15:16
  • 최종수정 : 2020년03월28일 15:1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평택=뉴스핌] 이석구 기자 = 경기 평택시에 28일 코로나19 16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

시에 따르면 확진자는 평택시 서정동에 거주하는 50대 여성으로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필리핀 여행력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기 평택시청 전경[사진=평택시청]

이 여성은 현재 자가 격리 중으로 시는 병상이 확보 되는대로 이송조치 할 예정이다.

시와 질병관리본부는 현재 역학조사를 통해 정확한 확진자 동선과 접촉자 파악에 주력하고 있으며 확진자 거주지 주변과 동선에 대해 긴급 방역을 실시 중이다.

이동 경로와 접촉자 등은 확인되는대로 시 홈페이지·SNS 등을 활용, 신속하게 알릴 계획이다.

시는 이번 환자의 16번째 분류에 대해 미군 부대 내 2번째 확진자를 평택시 15번째 확진자로 분류했기 때문이며 군무원 및 미군장병을 제외한 접촉자 관리를 위해 질병관리본부의 지침에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lsg0025@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