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야구

한화이글스 외국인 3명·발열 2군선수 1명, 모두 코로나19 '음성' 판정

  • 기사입력 : 2020년03월27일 17:08
  • 최종수정 : 2020년03월27일 17:0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발열 증세를 보였던 한화 이글스 퓨처스(2군) 선수 1명과 입국 후 검진을 받은 채드 벨, 제라드 호잉, 워익 서폴드 등 외국인선수 3명이 모두 음성으로 나타났다.

지난 25일 입국한 채드 벨(왼쪽)과 제라드 호잉. [사진= 한화 이글스]

한화이글스 구단은 27일 "퓨처스 선수와 외국인선수 3명 전원이 코로나 19 검사 결과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외국인 선수들은 지난 25일 입국후 대전에서, 퓨처스 선수는 26일 검진후 자택에서 격리 생활을 했다. 한화는 27일 오전 퓨처스 선수들이 훈련하는 서산 구장을 폐쇄하고 검사 결과를 기다렸다.

다행히 퓨처스 선수와 외국인 선수 3명 등 총 4명이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퓨처스 선수들은 28일부터 서산에서 훈련을 재개하며 외국인 선수 3명은 2주 동안 자가 격리뒤 선수단에 합류할 계획이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