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화학

[극복! 코로나] SK핸드볼 선수단 "모두가 하나돼 이겨내요"

SK슈가글라이더즈, 대구 의료진에 기부금 전달

  • 기사입력 : 2020년03월27일 11:24
  • 최종수정 : 2020년03월27일 11:2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윤애 기자 =SK슈가글라이더즈 선수단이 코로나19로 고생하는 대구 의료진들을 돕기 위해 나섰다. SK슈가글라이더즈는 SK이노베이션 자회사 SK루브리컨츠가 2012년 창단한 여자 핸드볼 실업팀이다.

SK슈가글라이더즈는 대구 의료진들을 위해 십시일반 모은 기부금을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고 27일 밝혔다.

기부금은 의료진에게 필요한 물품을 지원하는 데 사용된다.

[서울=뉴스핌] 이윤애 기자 = SK슈가글라이더즈 선수단이 대구 의료진들을 위해 모은 기부금을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고 27일 밝혔다. 선수단은 직접 손으로 쓴 응원 문구도 공개하며 모두가 힘을 합쳐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이겨내자는 메시지도 전달했다. 2020.03.27 yunyun@newspim.com

SK슈가글라이더즈는 코로나19로 인해 '2019~2020 SK핸드볼 코리아 리그'가 두달 가량 축소돼 올해 유독 짧은 시즌을 보냈다. 팀은 리그 성적에 따라 우승을 차지했지만 플레이오프 경기가 취소되는 등 흥행을 이어가지 못한 아쉬움을 삼켜야 했다.

SK슈가글라이더즈 선수단은 시즌이 끝난 후 각자 가정에서 미디어를 통해 고군분투하는 의료진의 모습을 보고 자발적으로 기부에 대한 뜻을 모았다.

의료진들이 마스크와 방진복을 하루 종일 착용해 생긴 상처에 반창고와 테이프를 붙이고 의료 현장에 들어가는 모습을 보며, 온몸에 붕대를 감고 경기를 뛰던 투지를 떠올리며 응원하는 마음을 키웠다.

어떤 역경에도 굴하지 않고 꿈을 향해 도전해왔던 마음을 담아 온국민이 합심해 코로나19 바이러스도 불굴의 의지로 함께 이겨내자는 희망을 전달하고자 했다.

SK슈가글라이더즈 주장인 조아람 선수는 "선수들이 어떻게 도움을 줄 수 있을까 의논해 십시일반 뜻을 모아 성금을 모았다"며 "팀 전체가 하나 돼 꿈을 향해 뛰는 핸드볼처럼, 합심해 코로나19를 이겨내자는 마음을 전달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yuny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