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재난

[재산공개] 진영 행안부 장관 80.6억원, 전년대비 15.6억원 증가

건물 42억원으로 가장 많아, 본인 및 배우자 등 9건 보유

  • 기사입력 : 2020년03월26일 00:00
  • 최종수정 : 2020년03월26일 00: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광연 기자 = 진영 행정안정부 장관의 재산이 지난해 대비 15억원 가량 늘었다.

26일 인사혁신처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가 공개한 '2020년 정기 재산변동사항 신고내역'에 따르면 진 장관의 재산은 80억6000만원으로 전년대비 15억원 늘었다.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이 18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21대 국회의원선거 대비 선거지원 관계장관회의에 참석해 마스크를 벗고 있다. 2020.03.18 dlsgur9757@newspim.com

가장 재산규모가 큰 항목은 건물이다. 42억원7200만원으로 전년대비 19억7000만원 감소했다.

진 장관은 용산구 오피스텔(본인), 용산구 복합건물(본인, 전세·임차권), 용산구 아파트(배우자, 전세·임차권), 용산구 아파트(배우자, 전세·임차권), 용산구 상가(배우자, 전세·임차권), 용산구 아파트(배우자, 분양권), 용산구 상가(배우자, 분양권) 등 9건의 건물을 보유하고 있다.

기타 주요 재산내역은 토지 1억7200만원(변동없음), 예금 36억500만원(20억원↑), 유가증권 7억5800만원(4800만원↑), 채무 6억3000만원(13억원↓) 등이다. 

peterbreak2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