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야구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 원기찬 구단주 겸 대표이사 선임

  • 기사입력 : 2020년03월20일 11:00
  • 최종수정 : 2020년03월20일 12:2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삼성 라이온즈가 새 구단주 겸 대표이사를 선입했다.

프로야구 구단 삼성 라이온즈는 20일 주주총회를 통해 원기찬 전 삼성카드 대표이사 사장을 구단주 겸)대표이사 사장으로 선임했다.

원기찬 삼성 야구단 신임 구단주 겸 대표. [사진= 삼성 라이온즈]

원기찬 신임 삼성 라이온즈 구단주 겸 대표이사 사장은 1984년 삼성전자로 입사했으며 2013년 12월부터 삼성카드 대표이사를 맡아왔다.

원기찬 사장은 삼성카드 재직 등 디지털 및 빅데이터 역량 강화 등의 성과를 창출해 왔고, 향후 삼성 라이온즈 대표이사로서 데이터 중심의 야구를 표방하는 구단의 경기력과 경쟁력 향상을 위한 유망주 발굴 및 육성 등 다양한 분야에서 역량을 발휘하고 팬들과의 활발한 소통을 이끌어 갈 것으로 기대된다

원기찬 사장의 취임식 일정은 추후 결정될 예정이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