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건설

신동아건설,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임대료 50% 감면

본사 건물인 신동아쇼핑센터의 50여 소상공인 대상
다음 달 부터 오는 6월까지 임대료 감면

  • 기사입력 : 2020년03월19일 16:10
  • 최종수정 : 2020년03월19일 16:1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지유 기자 = 신동아건설은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한다고 19일 밝혔다.

서울 용산구 신동아쇼핑센터 전경. [사진=신동아건설]

본사 건물인 서울 용산구 신동아쇼핑센터에 입주한 50여 개 상가 소상공인에 다음 달부터 오는 6월까지 한시적으로 임대료의 50%를 깎아 준다. 코로나19 확산이 장기화되면 이 기간을 오는 9월까지 3개월 더 연장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시대복 신동아건설 사장은 "이번 코로나 사태로 아픔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을 주고 싶다"며 "착한 임대인 운동이 전국적으로 확산돼 슬기롭게 코로나 사태를 극복하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kimjiy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